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JTBC] '가스전' 발표 뒤 주가 급등한 그 시점, 임원들 주식매각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13 13:05:02
조회 11876 추천 90 댓글 197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8462c3f5e300082affed286e663191a92fa71c7c6bf271b5d7d107c306c9aed15da09ec9d82ad4e2bc54f403c8116f2bbaa146c3d34fa9b48acc65286506ead373c6a747d8226c471b5a750e051dea52db5a5a851abf2902dca3c323c41819617554c86876bebfdd29c7166db18d28debfa176ea3ac97b5726385bcc16259c14cf7e4b88b90f713a3f938ff921f6592b3ad579f988632110c4705860baceb3549992

지난주 정부가 동해 석유-가스 매장 가능성을 발표하면서 한국가스공사 주가가 폭등했죠. 그런데 그때 공사 임원들이 주식을 판 사실이 알려지며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가스공사 측도 반박에 나섰는데, 정아람 기자가 보도합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8462c3f5e300082affed286e663191a92fa71c7c6bf271b5d7d107c306c9aed15da09ec9d82ad4e2bc54f403c8116f2bbaa146c3d34fa9b48acc65286506ead373c6a747d8226c471b5a750e051dea52db5a5a851abf2902dca3c323c41819617554c86876bebfdd29c7166db18d28debfa176ea3ac97b5726385bcc16259c14cf7e4b88b90f782f6c839eee21fd443093498cb6b24c3e89ccef7547328bf72aea3539

어제(11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올라온 한국가스공사 공시입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8462c3f5e300082affed286e663191a92fa71c7c6bf271b5d7d107c306c9aed15da09ec9d82ad4e2bc54f403c8116f2bbaa146c3d34fa9b48acc65286506ead373c6a747d8226c471b5a750e051dea52db5a5a851abf2902dca3c323c41819617554c86876bebfdd29c7166db18d28debfa176ea3ac97b5726385bcc16259c14cf7e4b88b90f7b296c839eee21fd448cb8d5418eb111299fe22ed91205daa5b4c7f1e0

임원 네 명이 지난 5일과 7일에 보유한 주식 전부를 팔았다는 내용입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8462c3f5e300082affed286e663191a92fa71c7c6bf271b5d7d107c306c9aed15da09ec9d82ad4e2bc54f403c8116f2bbaa146c3d34fa9b48acc65286506ead373c6a747d8226c471b5a750e051dea52db5a5a851abf2902dca3c323c41819617554c86876bebfdd29c7166db18d28debfa176ea3ac97b5726385bcc16259c14cf7e4b88b90f7a2d6c839eee21fd44fd7e27bdbd88e825a79107952837eac757f09386

이러자 주가가 오른 틈을 타 임원들이 주식을 대거 매도한 것 아니냔 지적이 나왔습니다.

지난 3일 윤석열 대통령의 동해 유전 관련 브리핑 후 한국가스공사 주가는 급등했습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8462c3f5e300082affed286e663191a92fa71c7c6bf271b5d7d107c306c9aed15da09ec9d82ad4e2bc54f403c8116f2bbaa146c3d34fa9b48acc65286506ead373c6a747d8226c471b5a750e051dea52db5a5a851abf2902dca3c323c41819617554c86876bebfdd29c7166db18d28debfa176ea3ac97b5726385bcc16259c14cf7e4b88b90f7d2f6c839eee21fd44c145467d7c28e0bebc91d935016e3a5c70f90cf3

네 명이 판 주식 규모는 3억원이 넘습니다.

홍 모 공급본부장과 김 모 경영지원본부장, 정 모 전략본부장은 각각 1억원 안팎, 이 모 비상임이사는 약 천만원입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8462c3f5e300082affed286e663191a92fa71c7c6bf271b5d7d107c306c9aed15da09ec9d82ad4e2bc54f403c8116f2bbaa146c3d34fa9b48acc65286506ead373c6a747d8226c471b5a750e051dea52db5a5a851abf2902dca3c323c41819617554c86876bebfdd29c7166db18d28debfa176ea3ac97b5726385bcc16259c14cf7e4b88b90f7c2b6c839eee21fd443233749b60204337694ea7a9d088703b04783c24

가스공사 측은 동해 유전과는 관련이 없다는 입장입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8462c3f5e300082affed286e663191a92fa71c7c6bf271b5d7d107c306c9aed15da09ec9d82ad4e2bc54f403c8116f2bbaa146c3d34fa9b48acc65286506ead373c6a747d8226c471b5a750e051dea52db5a5a851abf2902dca3c323c41819617554c86876bebfdd29c7166db18d28debfa176ea3ac97b5726385bcc16259c14cf7e4b88b80f793a3f938ff921f6594a588539c2090dae468b78bdd677bc4ff75627

네 명 중 두 명은 지난 5월 28일 주주총회에서 상임이사로 선임되면서 공직자윤리법에 따라 주식을 팔았다고 설명했습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8462c3f5e300082affed286e663191a92fa71c7c6bf271b5d7d107c306c9aed15da09ec9d82ad4e2bc54f403c8116f2bbaa146c3d34fa9b48acc65286506ead373c6a747d8226c471b5a750e051dea52db5a5a851abf2902dca3c323c41819617554c86876bebfdd29c7166db18d28debfa176ea3ac97b5726385bcc16259c14cf7e4b88b80f782b6c839eee21fd447c44b169dfe1c133ac745d4044b3b77d752b649e

가스공사는 상임이사 자사주 보유를 금지합니다.

상임이사가 되면 주주총회 후 5영업일 이내 주식을 팔아야 하는데 주가가 오른 시기와 겹쳤다는 설명입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8462c3f5e300082affed286e663191a92fa71c7c6bf271b5d7d107c306c9aed15da09ec9d82ad4e2bc54f403c8116f2bbaa146c3d34fa9b48acc65286506ead373c6a747d8226c471b5a750e051dea52db5a5a851abf2902dca3c323c41819617554c86876bebfdd29c7166db18d28debfa176ea3ac97b5726385bcc16259c14cf7e4b88b80f782d6c839eee21fd446aa03837f5a708f6c753b84902e21ccbd270d10a

다만 나머지 두 사람은 매도 의무가 없으며, 자발적인 선택이었다고 합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8462c3f5e300082affed286e663191a92fa71c7c6bf271b5d7d107c306c9aed15da09ec9d82ad4e2bc54f403c8116f2bbaa146c3d34fa9b48acc65286506ead373c6a747d8226c471b5a750e051dea52db5a5a851abf2902dca3c323c41819617554c86876bebfdd29c7166db18d28debfa176ea3ac97b5726385bcc16259c14cf7e4b88b80f7b2b6c839eee21fd44cc747ccb6c08eef12bc19038ad9e54e0b6a6a25a

가스공사는 정 모 전략본부장은 퇴사하면서 주식을 매도했고,

이 모 비상임이사는 이번 주주총회에서 노동이사가 되면서 의무는 아니지만 자발적으로 공직자윤리법을 적용해 주식을 팔았다고 설명했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437/0000396890


尹 발표에 주가 엄청 뛰더니…가스공사 임원들 주식 팔았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15/0004995720?sid=101

 


최근 주가가 급등한 한국가스공사의 임원들이 보유주식을 장내 매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금융감독원 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한국가스공사 임원 4명은 지난 5일과 7일 이틀간 보유 주식을 장내 매도했다고 공시했다. 지난 5일 홍모 본부장과 이모 비상임이사는 각각 2195주(8500만원어치)와 246주(930만원어치)를 처분했다. 이틀 뒤인 7일에는 김모 경영지원본부장과 정모 전략본부장이 각각 2559주(1억1800만원어치)와 2394주(1억800만원어치)를 장내매도했다. 매도분은 이들이 보유한 지분 전량이다.

주가가 단기 폭등한 만큼 일부 임원들이 이익 실현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윤석열 대통령은 앞서 지난 3일 용산 대통령실에서 취임 이후 첫 국정브리핑을 열고 "경북 포항 영일만 앞바다에서 막대한 양의 석유가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는 물리탐사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다.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도 이 자리에서 "140억배럴 정도의 막대한 양이 매장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부연했다.

우리나라 기업들은 석유와 가스를 사실상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기 때문에 안정적으로 에너지를 공급할 수 없었다. 때문에 이번 석유·가스전 개발로 관련 업계의 수혜가 점쳐졌다. 생산된 천연가스를 인수하게 될 가능성이 있는 한국가스공사의 주가는 발표 이후 전일까지 6거래일 동안 약 48% 뛰었다.

통상 회사의 임원들이 주식을 팔면 시장에선 '매도 시그널'로 본다. 임원들은 회사의 내부 사정을 속속들이 알고 있는 만큼 주식 처분에는 주가가 고평가됐다는 인식이 깔려있을 것이란 얘기다.

실제 수급을 살펴보면 윤 대통령의 발언 이후 엿새간 기관과 외국인은 각각 414억원, 24억원어치 팔아치웠다. 다만 개인은 공격적으로 담았다. 개인은 이 기간 한국가스공사를 437억원어치 순매수했다.

증권가에선 주가가 최근의 급등에도 여전히 저평가 상태란 의견도 나온다.



출처: 새로운보수당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90

고정닉 17

21

원본 첨부파일 10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흡연때문에 이미지 타격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15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923/2] 운영자 21.11.18 6298886 452
249185
썸네일
[싱갤] (스압) 훌쩍훌쩍 가축방역 수의사의 하루
[70]
ㅇㅇ(49.170) 01:25 14185 48
249183
썸네일
[삼갤] 세계최초... 시즌중 방출 기념 헹가래.gif
[113]
삼갤러(14.4) 01:15 11877 488
249179
썸네일
[히갤] 데드풀의 여자...<모레나 바카린>.....jpg
[40]
ㅇㅇ(175.119) 00:55 2846 28
249177
썸네일
[이갤] 동갑내기이지만 서로 어색해서 친해지고 싶은 전현무와 진선규
[29]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4093 5
249175
썸네일
[싱갤] 호연갤러리 극딜모음ㄷㄷㄷㄷㄷㄷ.jpg
[115]
Slayer666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9631 117
249173
썸네일
[군갤] 러시아가 80년전 히틀러에 대한 암살시도 문건을 기밀해제
[52]
KC-46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7816 45
249171
썸네일
[두갤] 오늘자 잠실 우천 취소 개지랄 정리.gif
[13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14548 365
249169
썸네일
[이갤] 꺾기 애드리브 한번당 15만원 준다고하니 무한 꺾기 시전하는 환희
[29]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7172 29
24916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선수시절 내내 부상에 시달린 레전드
[77]
ㅇㅇ(175.196) 07.20 15838 168
249165
썸네일
[카연] 쨀까 말까 게임
[49]
sgtHwa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7151 98
249163
썸네일
[야갤] 강한 남성이 다시 시대의 주도권을 잡아야 하는 이유...jpg
[368]
앤드류테이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1689 211
249159
썸네일
[보갤] 역대급 벅어운 ㅅㄲ 발견 ㅋㅋㅋㅋㅋㅋㅋ.jpg
[455]
ㅇㅇ(37.19) 07.20 25764 383
249157
썸네일
[야갤] 바카라로 돈 따서...리니지 현질한 고딩 ㄹㅇ...jpg
[176]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8552 296
24915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문철 레전드 2
[16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9304 115
249153
썸네일
[대갤] 대만 사이트에 올라온 한국인 코스어
[172]
대갤러(222.121) 07.20 21332 70
249151
썸네일
[디갤] [WEBP] 50.8S만 들고 나간 카페스냅
[15]
ND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898 12
249149
썸네일
[싱갤] 중국의 남성향 이혼드라마 ㄷㄷㄷ
[317]
ㅇㅇ(210.216) 07.20 19007 314
249147
썸네일
[메갤] 아프리칸 사무라이 작가 영상에 달린 댓글
[10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1804 72
249145
썸네일
[카연] (ㅇㅎ) 갑자기 내린 장맛비를 잠시 피하는. manhwa
[44]
새만화금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3470 103
249143
썸네일
[싱갤] 오해오해 숏컷의 세계.jpg
[244]
ㅇㅇ(14.53) 07.20 28328 277
249141
썸네일
[이갤] 추성훈에게 엄청난 굴욕을 안겨준 사건...gif
[218]
leelo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6839 136
249139
썸네일
[미갤] 이렇게까지 알려줄 의리는 없다만
[159]
sqqq 8.3(120.142) 07.20 22882 243
249135
썸네일
[야갤] 화장실 큰건 못가는 카페..
[380]
야갤러(223.62) 07.20 25219 268
249133
썸네일
[싱갤] 희대의 거품 폰 노이만의 실체..JPG
[506]
방파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9697 249
249131
썸네일
[야갤] 남자가 반드시 해야할 수술.JPG
[616/2]
코브라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39992 484
249129
썸네일
[제갤] 변희재조차 파악한 정세를 사람들은 아직도 모름
[317]
ㅇㅇ(212.102) 07.20 12319 140
249127
썸네일
[스갤] 스마트폰 포랜식에 관한 이야기 (최신판)
[127]
ㅇㅇ(169.150) 07.20 11503 75
249125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만화작가 재능차이 ....jpg
[538]
ㅇㅇ(125.189) 07.20 46069 487
249123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사진 하나로 나락간 해외 유튜버
[184]
rtO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38493 321
249121
썸네일
[무갤] 노인 최저임금 차등 적용으로 노인 문제 해결 고려하자는 기사
[32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1462 59
249119
썸네일
[싱갤] 딸깍딸깍 개고기집 새로운 프로젝트 근황
[27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1779 92
249117
썸네일
[야갤] 90년대 해병대 훈련.JPG
[512]
멸공의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33995 362
249115
썸네일
[도갤] 세계의 유명 도시해변(Urban beach) 20곳
[63]
NY런던파리(59.16) 07.20 6442 43
249111
썸네일
[싱갤] 건강건강 건강에 좋은 낫또
[36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5338 99
24910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국에서 코성형받은 일녀
[12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4796 84
249107
썸네일
[야갤] 키가 작다고 불평하면 안되는 이유...jpg
[337]
앤드류테이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0712 112
249105
썸네일
[이갤] 역대 수학자 순수재능 TOP 15..JPG
[251]
이시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4822 49
24910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팡야가 망한이유..jpg
[194]
아린퍄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2948 119
249101
썸네일
[디갤] 마포 고봉밥 (18장
[30]
데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4209 10
24909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남자 168은 작은 키인가요?
[633]
ㅇㅇ(211.241) 07.20 22769 174
249098
썸네일
[새갤] 밖에선 몸싸움, 안에선 말싸움…청문회 첫날부터 '아수라장'
[90]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9750 35
249096
썸네일
[미갤] 머스크 뒤통수 친 트럼프…머스크는 꿀 먹은 벙어리
[211]
ㅇㅇ(151.236) 07.20 21623 185
249092
썸네일
[M갤] 2024시즌 병프 미드시즌 리뷰
[27]
T.Lincecu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5891 79
249090
썸네일
[카연] 진호의 순수한 연애몽마들 14화
[63]
pot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7129 88
249088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미국의 9월 금리가 중요한 이유(씹스압)
[140]
카후(220.88) 07.20 13546 86
249086
썸네일
[이갤] 늦은 나이에 나타나 엄청난 재능을 발휘한 피자 장인의 정체
[166]
감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3751 133
249084
썸네일
[야갤] 한일전 대승리?? 세계 최초 치킨 월드컵
[209]
옌우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6326 94
24908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가난한데 애낳으면 병신인 이유
[961]
ㅇㅇ(210.104) 07.20 35788 618
249080
썸네일
[무갤] 음주운전 저지르고 무죄 받는 파훼법 등장한 나거한 근황
[21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7369 25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