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트위터와 '밀당' 중인 일론 머스크, 속내는?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5.16 19:04:07
조회 2304 추천 0 댓글 6
[IT동아 권택경 기자] 단순한 변덕일까, 고도의 협상 전략일까. 트위터 창업자 일론 머스크가 인수 건을 놓고 트위터 측과 ‘밀당(밀고 당기기)’를 거듭하고 있다.

머스크는 지난 13일 트위터에서 “스팸 및 가짜 계정 비율이 5% 미만이라는 계산을 뒷받침하는 구체적 내용을 확인할 때까지 트위터 인수 건을 일시 보류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측은 지난 1분기 동안 스팸 및 가짜 계정이 수익화 가능한 일일 활성 이용자의 5% 미만이었다고 지난 2일 발표했었다. 이 같은 트위터 측 발표에 머스크가 의문을 제기하면서 인수 보류까지 선언하고 나선 것이다. 머스크는 트위터 인수 후 시행할 우선 과제 중 하나로 가짜 계정과 스팸 계정을 꼽은 바 있다.


출처=셔터스톡



머스크의 트윗 인수 일시 보류 선언 이후 트위터 주가는 뉴욕 증시에서 10%에 가까운 낙폭을 기록했다. 인수 건에 대한 불확실성이 시장에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머스크는 인수 보류 트윗을 올리고 2시간쯤 지난 후 “여전히 인수에 전념 중”이라는 트윗을 추가로 올리며 진화에 나섰다.

이번 스팸 및 가짜 계정 문제를 놓고도 머스크가 기밀유지 협약을 위반했다는 논란이 불거졌다. 머스크는 지난 14일 스팸 및 가짜 계정 비율을 직접 조사하겠다며 트위터 공식 계정 팔로워 중 100명을 무작위 표본으로 추출하겠다고 밝히면서 트위터의 조사에서도 표본이 100개였다고 주장했다. 이에 트위터 법무팀이 표본 수를 밝힌 건 기밀유지 협약 위반이라고 항의해왔다고 머스크가 직접 전했다.

트위터 인수를 둘러싼 머스크와 트위터의 신경전은 머스크가 트위터 인수 계획을 밝힌 직후부터 계속 이어지고 있다. 트위터 이사회는 지난달 중순까지만 해도 적대적 인수합병 방어 장치인 포이즌 필 도입까지 의결하며 머스크 인수에 부정적 태도 입장을 취해왔지만, 이후 태도를 바꿔 머스크의 인수 제안을 수용했다. 그러나 여전히 크고 작은 갈등이 이어지고 있다.

머스크는 지난달 말에는 비자야 가데 트위터 최고 정책 책임자(CLO)를 공격했다가 트위터 전·현직 임직원들의 반발을 사기도 했다. 머스크는 당시 ‘트위터는 정치적으로 좌편향이다’라는 문구가 적힌 가데 CLO 사진을 트위터에 올렸다. 트위터는 지난 2020년 우파 성향 타블로이드 매체 뉴욕포스트 계정을 정지했다가 정치 편향 논란에 휩싸였는데, 이 결정의 책임자가 가데 CLO였다. 머스크가 가데 CLO를 저격하는 트윗을 올리자 수많은 추종자와 우파 성향 트위터 이용자들이 가데 CLO를 향해 원색적인 비난을 쏟아놓았다. 머스크가 사실상 가데 CLO를 향한 사이버 괴롭힘에 불을 붙인 것이다.


출처=셔터스톡



이렇게 꾸준히 트위터와 불협화음을 내고 있는 머스크지만 인수 자체를 철회할 가능성은 그리 높지 않은 것으로 현지 언론과 전문가들은 분석하고 있다. 인수를 포기할 경우 머스크가 10억 달러(약 1조 2000억 원)에 달하는 위약금을 물어야 하기 때문이다. 결국 이번 머스크의 '트집'에는 인수가를 깎아보려는 의도가 깔려있을 것이란 관측이 지배적이다. 증시 침체로 머스크와 트위터가 인수안을 합의할 때와는 시장 상황이 많이 달라졌다. 머스크 입장에서는 당초 인수안 그대로 440억 원(약 56조 5000억 원)에 트위터를 사는 건 부담이 크다고 느낄 수 있다.

머스크가 트위터 인수로부터 완전히 발을 빼는 건 트위터도 원하지 않을 시나리오다. 시장 상황이나 트위터의 사업 전망 등을 고려하면 더 나은 조건에 인수가 이뤄질 가능성은 극히 낮기 때문이다. 미국 CNBC는 “트위터 이사회가 주당 54.20달러(약 7만 원)에 매각하는 데 동의했을 때 이사회가 굳이 더 높은 매각가를 제안하려 애쓰지 않은 건 그 가격에 관심을 보일 다른 구매자가 없었기 때문”이라며 “트위터로서는 머스크의 더 낮은 인수가를 받아들이는 것이 가장 좋은 결과일 것”이라고 지적했다.

외신들은 트위터 인수 건이 결국 프랑스 명품 공룡 LVMH가 고급 보석 업체 티파니를 인수한 건과 유사한 모양새가 될 것으로 점치고 있다. LVMH는 티파니를 162억 달러(약 20조 8000억 원)에 인수하려다 코로나19 사태를 이유로 들며 이를 철회한 바 있다. 이에 티파니는 계약을 이행하라며 소송을 걸었고, 결과적으로 두 기업은 기존보다 낮아진 158억 달러(약 20조 3000억 원)에 인수를 합의했다.

글 / IT동아 권택경 (tk@itdonga.com)

사용자 중심의 IT 저널 - IT동아 (it.donga.com)



▶ 일론 머스크의 트위터, 어떻게 변할까▶ 우주개발의 꿈에 바짝 다가간 토종 스타트업, 컨텍 이성희 대표▶ 트위터 입맛대로 주무르려는 머스크…이사회는 '독약 처방'



추천 비추천

0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어려울 때 도와줄 사람 많을 것 같은 인맥 부자 스타는? 운영자 22/07/04 - -
1415 "세련되고 품질 좋은 안경 온라인으로 산다"...아이즈그램 북미에서 안경 구독서비스 도전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53 0
1414 [리뷰] 캠핑족을 위한 고성능 빔프로젝터, 벤큐 GS50 [18]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3583 2
1413 ‘마이브’ 차주에게 물었다…초소형 전기차 타보니 어때요? [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53 0
1412 [김 소장의 ‘핏(FIT)’] 우리나라에 인터넷 익스플로러 추모비가 있다? [6]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593 0
1411 [농업이 IT(잇)다] 더루트컴퍼니 “감자와 함께 강릉의 대표 로컬 브랜드 될 것”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26 0
1410 [리뷰] ‘터프’하게 쓰는 스마트워치, 어메이즈핏 티렉스2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59 0
1409 삼성전자, TSMC 추격 고삐 당겼다…‘GAA 기반 3나노’ 양산 공식 발표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121 0
1408 아직도 있었어? PC통신 추억담은 ‘유니텔’, 오늘부로 서비스 완전 종료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65 0
1407 '테슬라가 안보 전쟁의 첨병?' 자율주행차는 왜 세작 취급을 받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36 0
1406 불붙은 창문형 에어컨 시장··· 주목받는 이유와 올해 신제품은? [17]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2668 5
1405 LG전자, SM 손 잡고 피트니스 시장 공략…"2025년까지 매출 5000억 목표" [9]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1919 0
1404 스마트 상점 주문·결제·배달 앱 ‘주문통합 솔루션’으로 진화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29 0
1403 [모빌리티 인사이트] 나 혼자 ‘탄다’, 초소형 전기차의 시대는 열릴까? [5]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1116 1
1402 “스타트업 성공을 원한다면, 10년 후 오를 에베레스트 정상에 집중하라”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9 52 0
1401 ‘ESG’, ‘친환경’에 고민 큰 중소기업들, 돌파구는 있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9 34 0
1400 [리뷰] '온 몸을 움직이며 VR을 즐겨라'...피코의 VR헤드셋 네오3 링크 [3]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9 1045 0
1399 원격 근무가 일상이 된 사회, 데이터 관리와 공유에 'NAS'가 떠오른 이유는? [2]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9 596 3
1398 [리뷰] VR 세계로의 초대장, 인스타360 원 RS 1인치 360 에디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9 52 0
1397 5배 빠르다는 와이파이7, 2024년 상용화 앞두고 관련 솔루션 속속 등장 [2]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766 1
1396 토스뱅크 가입자 360만명 돌파…내달 금융상품 추천 서비스 출시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101 0
1395 체이널리시스 "가상자산 산업의 성장 투명성과 신뢰에 달려있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42 0
1394 [김 소장의 ‘핏(FIT)’] 고인의 디지털 정보, 유족에게 전달해야 할까?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74 0
1393 NHN 클라우드, 공공 클라우드 앞세워 2026년 '매출 8천 억' 노린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46 0
1392 [IT애정남] '시크릿 모드'로 인터넷 해도 비밀은 없다? [18]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5017 11
1391 [성공의 키, 인스타그램 마케팅] 4부 - 충성 고객을 만들어내는 소통 전략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48 0
1390 IT 공룡 힘 합쳐 ‘메타버스 표준 포럼’ 발족, 애플은 없어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48 0
1389 초고주사율 경쟁 돌입한 게이밍 모니터…꼭 필요할까? [30]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2626 8
1388 [뉴스줌인] 인텔이 직접 만들어 파는 초소형 PC, ‘NUC’ 시리즈 이모저모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119 0
1387 기업은 하나, 사용하는 RPA 제품은 여러 개?..."RPA 도입부터 효율적 운영 고민해야"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41 0
1386 중국, 재생에너지 생태계 잠식...태양광 웨이퍼·잉곳 점유율 95% ↑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68 0
1385 전 세계 커버하는 '스타링크', 2023년에 한국 온다··· 효과와 파급력은? [43]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4077 4
1384 스마트폰 이미지 센서 고화소 경쟁, 화질·편의 모두 잡는다 [2]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706 1
1383 지문 찍어 맞춤 안마하는 'LG 힐링미 타히티’, 게임 체인저 될까?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110 0
1382 국내 대표 스타트업 양성소로 거듭난 SKT… “차세대 유니콘 후보를 찾습니다” [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665 0
1381 [주간투자동향] 뽀득, 330억 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 유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79 0
1380 "QR코드, 공식 앱 사용해도 피싱 주의해야" [8]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2473 5
1379 다테크니끄 "내비게이션 탑재한 AR헬멧, 스마트한 오토바이의 시작"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72 0
1378 지금 전세계 게이머들이 쓰는 PC의 평균 사양은?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261 0
1377 [농업이 IT(잇)다] 못생겼다고 버려지는 농산물을 화장품 원료로 바꾼 ‘브로컬리컴퍼니’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71 0
1376 [농업이 IT(잇)다] 못생겼다고 버려지는 농산물을 화장품 원료로 바꾼 ‘브로컬리컴퍼니’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65 0
1375 [리뷰] 직관적 외관과 신속한 반응성이 일품, 맥 스튜디오·스튜디오 디스플레이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65 0
1374 사라진 '실시간 검색어'가 그립다면? 대체 서비스들 살펴보기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103 0
1373 AP 경쟁 가속, 스냅드래곤 8+ 1세대 맞설 ‘디멘시티 9000+’ 등장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99 0
1372 [스타트업人] “데이터 속 가치를 찾고 있습니다”, 당근마켓 데이터가치화팀 이야기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61 0
1371 [혁신스타트업 in 홍릉] 여행 업계 디지털 전환으로 쇼핑의 즐거움 더한다, 더서비스플랫폼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52 0
1370 "NFT 거래, 소유권과 저작권은 달라 주의 필요해"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3 97 0
1369 뮤렉스파트너스 "투자는 자신의 스트라이크존 안에서 해야한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3 56 0
1368 하이브리드·전기 승용차 판매량, 경유·LPG 처음으로 추월 [4]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3 1472 0
1367 IT 유통 ‘큰 손’이 내놓은 ‘루밍’ 모니터, 시장 안착 여부에 ‘주목’ [6]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3 2393 0
1366 '재밌는 화상 회의가 온다', 화상회의 솔루션 '으흠' 국내 공식 출시 [1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3 1699 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