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일반] [국순당] 막걸리 회사가 한국 스마트팜의 선두주자라고?

무리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4.12 17:00:03
조회 18285 추천 39 댓글 54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06b58d8b99bda6c6766eb2cf




안녕, 나는 꽤 괜찮은 회사인데 아직 사람들의 관심이 부족해서 거래량이 나오지 못하는 국순당이라는 종목을 공유하고자 글을 쓰게 됐어. 또, 여기서라도 사람들이 유입이 된다면 주가 상승에 도움이 될 거 같기도 하구.

본격적으로 이야기 해보자면, 일반적으로 「국순당」하면 떠오르는 이미지 -> '막걸리 파는 곳' 이란 건 부정할 수 없을 거 같아. 하지만, 국순당이라는 회사를 좀 알아봤는데 국순당은 단순히 막걸리만 파는 회사가 아니였어. 그래서 이 사실을 다른 사람보다 일찍이 알고 있을 때, 아직 '막걸리 파는 곳' 이라는 이미지를 갖고 있을 때가 가장 빠를 거라 생각해 투자하길 결심했징.


그럼 국순당은 과연 어떤 회사일까? 천천히 설명해 가볼게


1) 우선, 어쩌다가 국순당에 관심을 갖게 되었나

나는 평소에 농산물 인플레, 그리고 앞으로 우리 삶에서 농산물의 중요성이 점점 커질 거라는 주변 이야기를 익히 들어와 농산물과 관련된 투자를 생각해 왔어, 실제로도 농산물 가격을 추종할 수 있는 금융상품에 투자 해 둔 참이고.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ddcacc07c0e88b7119bd48c99de636486b84a9208f8a66f4

출처 : 한국일보, 치솟는 채권금리・유가・농산물값... 인플레 전조인가 / 농산물 가격 추종 ETF (DBA)



농산물 가격이 오르는 징조는 작년을 기준으로 서서히 보이고 있으며, 실제로도 내가 저점관점에서 투자해 둔 농산물 가격을 추종하는 금융상품(DBA)도 저점을 다지며 서서히 오르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이렇게 농산물 관련 투자가 매력적으로 느껴지는 지금 시기에, 투자하고 있는 한 핀테크 회사의 단체 톡1방에서 종목이야기를 나누게 됐는데 농산물 관련 주식으로 국순당 이야기가 나오더라고, 처음엔 당연히 의아했어. 왜냐하면 나도 그렇고 일반적인 사람들이 국순당을 이야기 하게 된다면 '막걸리 회사', '주류회사' 정도로 말하니까.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ddcacc07c0e88b7119bd48c998e760486585f4748f8a66f4

(일반적인 국순당에 대한 인식)


물론 회사의 근본은 우리가 알고 있는 '막걸리 회사', '주류회사'가 맞고 사업을 철회한다는 내용 또한 전혀 없어.(오히려 본 사업에 좀 더 집중하는 모습이지) 하지만, 위에서 이야기 했듯이 국순당은 막걸리나 술만 파는 회사가 아니라 사업의 일부분을 이 글의 핵심 내용이게 될 농산물에 초점을 맞추고 있더라고, 그 초점에 맞춰 간단하게 국순당을 소개해볼게.



2) 국순당은 어떤 회사인가?

-근본 및 사업

국순당은 1986년 아시아게임과 1988년 서울올림픽을 앞두고 한국을 대표하는 술을 만들어보자는 취지로 '생쌀발효법'을 복원해 한국 주류시장에서 사장돼 있던 전통주를 부활시켜 맥주와 소주로 국한되어 있던 주류시장에서 전통주라는 새로운 카테고리를 만든 회사로, 다들 알고 있듯이 근본 사업은 전통주이고.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57b08b8acce8a7c1766eb252


그 외에 주목할 만한 사업은 좋은 성적을 내주고 있는 전문 투자회사, 그리고 스마트팜 관련 사업 (팜업-농가경영관리프로그램 회사, 팜에이트) 정도를 들 수 있을 거 같아.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54b4d88a9aeda891766eb22b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05e0df8b96bca0c3766eb256


특히, 관계기업(순수 투자) 중, 국내 스마트팜 최대 사업회사인 '팜에이트(약 25퍼센트의 지분)'을 주목할 만해.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56e48cdb99b3a3c17674ac46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56e7858c98bba091766eb2d5



3) 국순당 투자 근거


-실적개선


알 사람은 알고 있겠지만, 사실 국순당은 계속된 적자로 (개별기준 5년간. 2015년 -84억만원/2016년 -55억만원/2017년 -36억만원/2018년 -28억만원/ 2018년 -54억만원) 상장폐지 위기에 몰렸던 이력이 있어.

하지만 2020년 3월, 국순당 회장의 장남이 대표가 되어 주력 상품중 하나인 '백세주'의 맛과 디자인을 젊은 층 입맛에 , 맞춰 바꾸는 노력과 '1000억 프리바이오 막걸리'라는 프리미엄 막걸리 컨셉의 제품과 함께 내부 비용절감을 통해 실적 개선에 성공했어.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52b5d9809cbba294766eb2e5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ddcacc07c0e88b7119bd48c9ceb766136e89ff718f8a66f4

(해외매출도 조금씩 늘어나는 모습)


-국순당 투자처 중, 스마트팜 (팜업과 팜에이트)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인구증가에 따른 식량 부족과 악화되는 기후는 식량 재배요건을 까다롭게 만들 수 밖에 없어, 이러한 문제점의 대안으로 공간과 기술만 주어진다면 자유롭게 재배해 안정적으로 유통할 수 있는, 정보통신기술과 농업을 결합시킨 '스마트팜'이 점점 주목받을 거라 생각 해.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53e18bd89cb9f197766eb26a

국내 스마트팜 시장규모 및 전망 :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 - 스마트팜 기술 및 시장동향 보고서 (P.6)



그리고 스마트팜은 외부 환경에 구애받지 않고 작물 생산에 최적화된 환경을 조성하는데 필요한 일사량 센서, 온도 및 습도 센서, 풍향, 풍속 센서 등의 시설적 인프라가 요구되는데 이 기술개발에 자본과 시간이 많이 들기 때문에 신사업분야로써 자체적으로 별도 개발하기 부담이 돼 많은 기업들이 어려워하고 있어.

현대건설 및 GS건설 등 스마트팜 사업 계획은 있지만 첫발을 떼지 못한 것이 그 이유이고. 이런 상황 속에서 스마트팜 국내 업계 최고인 '팜에이트'에 투자한 '국순당'은 우리가 투자하는 데 있어서 중요한 요소가 된다고 할 수있지.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06b2888ecbb9a293766eb203

에너지경제신문 - 스마트팜 진출 건설사 “사업화 힘드네”



-유통 주식 수, 과거 고점대비 저점, 사채, 대주주 비중


국순당은 유통 주식 수 약 1800만 주에, 과거 고점대비 저렴한 가격대, 타 경쟁사(창해에탄올, 흥국에프엔비, MH에탄올, 보해양조 등)와 비교해 안정적인 부채 비율(약 10%)과 대주주 및 자사주 지분이 약 50%로 주가 상승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어.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57ba8b81cde8f69c766eb2c6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b0a6cf00c1e8887c2dbd62bd1253b68a899beef59c766eb26a



4) 결론

최근 농산물 인플레와 함께 미래 인류가 맞이하게 될 식량문제 해결에 투자하고자 국순당을 선택하게 됐고, 국순당이 직・간접적으로 투자하고 있는 스마트팜 사업(팜업, 팜에이트)은 우리가 맞이하게 될 문제에 핵심적인 기술로써, 지속적인 성장이 예상되며 개발하는 데 기술적 어려움이 있어 국순당이 투자한 회사가 다른 회사에게 밀리게 될 가능성이 적다고 봐.

또, 국순당의 본사업인 주류 사업은 상장폐지의 위기에 직면했었으나 대표의 자리바뀜과 함께 매분기 실적개선을 해가며 2020년에는 흑자 전환에 성공했고 프리미엄 막걸리를 필두로 앞으로도 기대가 돼.

주가는 월봉(月棒)으로 살펴볼 때, 과거 고점에 비해 현재는 저렴한 가격대로 보여지며 일봉(日棒)으로 살펴볼 때, 2020년 이후 현재까지 꾸준한 우상향을 보여주고 있어.

장기적인 관점에서 봤을 때 지금도 투자하기 적절한 시기로 보여지고 단기적인 관점으로 봤을 때도 최근 2020년 이후로 등락폭이 크지 않아 지금 투자를 해도 리스크가 적은 거 같아.


viewimage.php?id=26b2c336ec&no=24b0d769e1d32ca73cec81fa11d02831ce3cef1b9542c00ceb084720f8a382362e0768cee1ea58c1ddcacc07c0e88b7119bd48c9cbb769486ad8ab7a8f8a66f4

국순당 차트 - 월봉, 일봉


「짧게 임팩트를 줘보자면, 다른 사람들이 단순한 주류회사라고 보고 있는 지금은 투자하는데 충분히 늦지 않은 시간같아. 시간이 지나가며 농산물에 대한 주목이 깊어질수록 국순당은 관심을 받을 거고 그때의 국순당은 지금과는 다른 회사가 되어 있을 거라 전망하고 있어」


긴 글 읽어줘서 고맙고, 국순당 괜찮은 거 같으면 주가상승에 보탬이 되주길 바랄게, 코갤러들 모두 성투하자 !




 참고자료 :  국순당 홈페이지 - 국순당 개요

                  에너지경제신문 - 스마트팜 진출 건설사 “사업화 힘드네”          

          뉴스웨이 - 상폐위기 벗어난 국순당・・・실적 '턴어라운드' 묘책은? 




출처: 코스피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9

고정닉 12

4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말머리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1767 설문 루머나 논란에 정면 돌파해 '멘탈갑' 보여준 스타는? 운영자 21/06/22 - -
246618 일반 [바갤] 남자 5명이서 오지게 조지고 온 이즈 하코네 박투어 [109] TGO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22943 64
246617 일반 [야갤] 남녀 방구 냄새 차이 ㄹㅇ...JPG [1203] Dd(119.205) 04.12 142757 2025
일반 [코갤] [국순당] 막걸리 회사가 한국 스마트팜의 선두주자라고? [54] 무리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8285 39
246615 일반 [해갤] sos주주들봐라 [76] Hisucker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4349 20
246614 스포츠 [해갤] 손창민 인스타 현재상황 [265] 찰지구나(118.235) 04.12 46563 619
246613 FUN [싱갤] 싱글벙글 응애 나 아기 드립 대항마 [108] Kaza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29713 304
246612 일반 [싱갤] 싱글벙글 상남자촌 [194] 삐약삐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31484 443
246611 FUN [로갤] 로아 떠나는 메난민 만화...... [236] ㅇㅇ(121.180) 04.12 52115 604
246610 일반 [야갤] 깜짝... 여고생의 은밀한 고민 .jpg [521/7]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54071 1129
246609 FUN [해갤] 김딱딱씨 . gif [66] ㅇㅇ(124.58) 04.12 38855 219
246608 일반 [인갤] [ㅇㅎ] 어제자 아프리카에서 제일 야했던 여캠 [220] ㅇㅇ(121.157) 04.12 91790 575
246607 일반 [정갤] 뮤지컬 박정희 배우들 돈 못받았다는 것은 좀 충격이네 [85] ㅇㅇ(99.161) 04.12 19835 121
246606 일반 [편갤] 편의점 노예처럼 일 한 내가 글 싸봄 1 [81] 잡곡2(39.7) 04.12 15816 100
246605 일반 [메갤] 메이플 ....남캐 vs 여캐 유저....수준차이 [153] ㅇㅇ(209.171) 04.12 58825 753
246604 일반 [히갤] 파워퍼프걸 실사판 촬영사진 [189] ㅇㅇ(220.126) 04.12 37387 209
246603 게임 [야갤] 청소년 이용불가 게임...고증ㅓㅜㅑ [724] ㅇㅁ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78864 772
246601 일반 [그갤] 구미 김씨 편지 분석 [49] ㅇㅇ(121.183) 04.12 16541 66
246599 일반 [해갤] 찬빈님 부부싸움 ssul [103] 커피포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24270 256
246598 일반 [해갤] 오늘자 어메이징 k리그ㅋㅋ.jpg [81] ㅇㅇ(125.178) 04.12 24642 239
246597 일반 [손갤] 이번 웨스트햄전 인종차별 [99] ㅇㅇ(14.42) 04.12 17435 97
246596 일반 [몸갤] [ㅇㅎ]야구 배트걸 눈나s 보구가! [128] 버거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43622 159
246595 일반 [몸갤] [ㅇㅎ]중국녀 유두밴드 란제리 [107/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57518 103
246594 일반 [몸갤] [ㅇㅎ]이글 클릭하면 "오~~" 소리 나옴 [170] 버거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59027 365
246593 일반 [기갤] [디스패치] "서예지가 조종했다"..김정현, [152] ㅇㅇ(164.125) 04.12 24775 137
246592 일반 [군갤] 오늘자 마이크로소프트 에이지오브엠파이어4 역사왜곡 논란 [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8579 292
246591 일반 [싱갤] 훌쩍훌쩍 요구르트 살인사건...jpg [63] ㅇㅇ(112.164) 04.12 30971 160
246590 게임 [중갤] 페그오 현황 [261] ㅇㅇ(223.62) 04.12 37946 163
246589 일반 [미갤] 정보글) S&P500 지수추종의 미래에 대한 테스팅 [110] 루씨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2400 85
246588 일반 [야갤] 재업) 대깨문 만화가 근황 ㅋㅋㅋㅋㅋㅋㅋㅋ [669] 야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89660 3425
246587 일반 [파갤] 약쟁이 - 로무새들이 오히려 약물 사용을 부추긴다 - [74] 시벌케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5573 55
246585 일반 [B갤] 암호화폐의 역사 그리고 미래에 대한 생각(1) [59] ㄹㄴㅌ(156.146) 04.12 15112 38
246584 일반 [싱갤] 알쏭달쏭 중세유럽 동물재판.jpg [81] 수류탄이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20216 100
246583 일반 [주갤] 아아.. 나를 "뉴잉 마니아"라고 불러주겠나 [32] 곰치와함께춤을(61.79) 04.12 12161 33
246582 일반 [자갤] 스압) 희귀한 차들 몇 대 찍어봤음 #3 [108] 아쿠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8497 184
246581 일반 [부갤] 박원순 시민단체에 들어간 7000억원 상세 내용 .gisa [209] ㅇㅁㅇ(211.210) 04.12 22824 537
246580 일반 [야갤] 댓글공작...시동..on..jpg [591] ㅎㅇ(112.147) 04.12 88893 4173
246579 일반 [야갤] 대한민국 여성정치인들의 젊은시절.jpg [1126] ㅇㅇ(175.198) 04.12 104044 1472
246578 일반 [야갤] 대한민국 남자 정치인들 젊은 시절....jpg [1245] 물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90888 2215
246577 일반 [부갤] 나인원한남의 끝내주는 근본 [89] ㅇㅇ(112.169) 04.12 18247 130
246576 게임 [페갤] 그 때 그 시절 제도성배기담 [58] 개돼지구다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1097 114
246575 게임 [메갤] 간담회 요약 떴다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262] 암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76477 683
246574 일반 [싱갤] 훌쩍훌쩍 김씨돌촌.kor [123] 콰지모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8060 298
246573 스포츠 [해갤] 퍼거슨이 영입한 105인 평점....jpg [209] ㅇㅇ(210.178) 04.12 25030 247
246572 일반 [야갤] 코엑스 근황 ㅗㅜㅑ jpg [1182/3] 스나이퍼갑 (221.157) 04.12 126935 2512
246571 스포츠 [해갤] 축신조 pk 11호골.....gif [94] 금요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7807 167
246569 일반 [야갤] 저번 총선... 갓딱 일침 ㄹㅇ...JPG [648] 개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83792 2991
246567 일반 [중갤] 이거 ㄹㅇ 몬헌식 연출인데 [163] ㅇㅇ(121.170) 04.12 37629 215
246566 일반 [메갤] 왕토가 문재인을 박살내고도 조선일보를 때려친 이유.jpg [180] ㅇㅇ(223.38) 04.12 44711 836
246565 게임 [중갤] 역대 최악의 게임팬덤 .jpg [224] ㅇㅇ(14.37) 04.12 44088 436
246564 일반 [부갤] 미국의 경제식민지 [135] ㅇㅇ(221.149) 04.12 16244 123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