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코로나 희망 보인다” 의학계도 놀란 담배회사 기술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1.22 09:36:06
조회 5505 추천 7 댓글 41

담배가 백해무익하다고? 과연 그럴까…

담배회사가 보유한 속성담배재배술 활용,
단기간 상온에서 백신 대량생산 가능해져
담배식물은 병원균이 없어 안정성도 높아

글로벌 담배회사들이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적극 나서고 있다고 한다. 의학계에선 담배회사가 가지고 있는 원천 기술에서 백신 개발과 대량생산의 희망이 보인다고 기대를 표하고 있다. 담배하면 인체에 해로운 무엇인가만 떠오르는데, 그런 회사들에서 인류를 전염병 대유행에서 구할 백신을 개발한다니 흥미롭다. 대체 어떻게 담배회사가 백신 개발을 할 수 있다는 것일까. 


◇던힐·켄트 만들던 BAT, 백신개발에 성큼

궐련 담배. 담배회사들은 자신들이 보유한 속성 담배 재배술을 백신 개발에 활용하고 있다. /인터넷 화면 캡처

백신 개발에서 가장 앞서나가는 담배 브랜드는 ‘던힐’과 ‘켄트’로 유명한 브리티시아메리칸토바코(BAT)다. BAT의 자회사 켄터키 바이오프로세싱(Kentucky BioProcessing·KBP)은 최근 코로나19 백신 후보의 임상 1단계에 들어갔고, 조만간 2단계에 진입한다. 백신 개발에는 BAT가 보유한 ‘속성 담배 재배술’이 활용된다. 코로나 백신은 단기간에 안전하게 많이 생산하는 것이 관건인데, 이때 속성 담배 재배술이 역할을 할 수 있다고 한다.


백신은 독성을 없앤 바이러스나 단백질 등을 인체에 주입해 면역 반응을 유도하는 약이다. 보통 달걀 등 동물세포에서 독성 없는 바이러스를 배양해 백신으로 만들었다. 그런데 BAT에선 코로나 바이러스의 유전자를 ‘니코티아나 벤타미아나’라는 담배 식물에 주입한다.(담배 연초를 만드는 품종과는 비슷하지만, 다르다) 나중에 이 담배식물을 수확해서 정제하면 백신으로 쓸 바이러스의 단백질을 대량으로 얻을 수 있다. 동물세포 배양의 경우 수개월이 걸리는 것을 담배식물로 하면 6주면 충분하다고 한다. 백신은 초저온 냉동을 요하는 경우가 많지만, 이 경우 상온에서도 생산·유통이 가능하다. 의료계에서는 담배식물이 인체에 질병을 유발하는 병원균을 보유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높은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성공한다면… 빠르고 안전하며 편리한 백신 나오는 것

담배잎을 재배하는 농부. /인터넷 화면 캡처

전자담배 ‘아이코스’를 판매하는 필립모리스인터내셔널(PMI) 역시 식물을 이용한 백신 개발에 나서고 있다. 필립모리스가 투자한 캐나다의 바이오 제약회사 ‘메디카고’는 식물을 이용한 바이러스 배양법을 통해 코로나19 백신 개발 연구에 진전을 거두고 있다. 작년 11월 캐나다 공공서비스 조달청과 백신 공급 계약을 맺으며 7600만개의 코로나19 후보 백신을 공급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의학계에선 백해무익하다는 담배가 인류를 구할 백신을 만드는 그릇이 될 수 있을지 주시하고 있다. 제약업계 관계자는 “담배회사 백신이 성공한다면 짧은 시간에 대량 생산돼 상온에서 안정적으로 유통될 수 있어 엄청난 경쟁력을 얻게 된다”고 설명했다.


글 시시비비 가마돈

시시비비랩


추천 비추천

7

고정닉 1

4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4686 특혜? 실험대상?…코로나 백신 1호 접종 논란 [5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4 1365 14
4685 “용기 내서…” 연이은 폭로 글에, 카카오 ‘발칵’ [2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4 2311 2
4684 평생 피·땀 흘려 모은 전 재산까지…한국의 기부왕들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4 1077 4
4683 박진영·장범준 아니었다, 음악 저작권료 수입 1위는?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5406 4
4682 우후죽순 쏟아지는 카피 제품 이겨낸 원조의 방법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1712 7
4681 TV서 자리 잃은 개그맨들이 유튜브로 몰리자… [4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5845 11
4680 “그거 들었어? 🌕🌕가 10억 벌었는데, 곧 20억 찍는데” [1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2289 1
4679 ‘중국이 또…’ 한국 개미들 떨게 만든 소식 하나 [5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4375 15
4678 “슬럼프 왔을 땐 이렇게···” SKY생들이 알려주는 공부법 [1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2961 2
4677 “어설프고 서툰 허재·이동국…요즘은 그게 먹혀요” [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445 1
4676 이젠 세계가 주목, SNS 사진 1장이 인생 바꿔놨죠 [1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4208 9
4675 국내에는 30명밖에 없는, ‘희귀 직업’입니다 [5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9873 35
4674 “한국이 먹여 살린다”…곳곳에서 쏟아지는 찬사 [17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19962 27
4673 1달 만에 200만명, 요즘 난리난 ‘엘리트들의 놀이터’ [1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1626 3
4672 저작권 민감 디즈니가 ‘공짜로 써라’ 허락한 회사는? [5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10827 96
4671 “그거 어디 거에요?” 입고만 나오면 어김없이 품절 [2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6679 3
4670 스케일 다르다는 미국 복권, 실제 1조 당첨되면… [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3235 3
4669 무난해서 가장 되기 힘들다는 공무원 직군입니다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3268 0
4668 “막걸리는 되는데, 왜 우린 안되느냐?” 논란 재점화 [4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4455 11
4667 ‘최현석 셰프’를 식탁 위로 소환한 여자가 저예요 [2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4387 6
4666 배민에 이어 2번째…‘2조 잭팟’ 터진 토종기업 [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3773 0
4665 요즘 재벌가 자제들은 경험 쌓으러 여길 들어갑니다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4302 2
4664 싸이월드 부활에 재조명된 하두리·버디버디 근황 [6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7 4874 10
4663 “이 뚜껑은 왜 주느냐”…결국 CJ를 움직였다 [13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7 8568 13
4662 태국 축구가 브라질 넘은 격, 110등→1등 이룬 곳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7 3049 4
4661 “요즘 방송국에선…” 지상파 아나운서가 작심하고 한 말 [4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6 5939 5
4660 “다들 점잖게만 보는데…사실 이쪽에 ‘관종’ 많아요” [2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6 3653 5
4659 “정말 이런 게 필요했다” 중년들 열광시킨 젊은이 [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6 3741 10
4658 서울대·연대·고대 제치고 취업률 1위 차지한 대학은? [5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5 5364 5
4657 “미래가 불안해서…” 유명 배우가 딴 자격증 12개는? [4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5 4637 11
4656 “신축년 새해는…” 대표 풍수학자는 이렇게 말했다 [2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5 1331 1
4655 화제의 독일차, 홍대 나온 한국인 손에서 나왔다 [23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0 10863 15
4654 “손 말고 귀로…” 레고까지 뛰어든 뜻밖의 시장 [2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0 6998 5
4653 코로나에 진짜 무너진 특급호텔들, 그자리엔… [3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0 8916 14
4652 운전자 차 밖으로 불러낸, 셀프주유소의 대박 기회 [11]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0 3345 7
4651 한국 초등학생이 세상서 제일 싫어하는 사람은 누구? [12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0 9287 23
4650 “백종원 대표 찾아갔을 정도로 공 많이 들였죠” [1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0 3179 3
4649 “보석 같다” 외국인도 송가인도 반하게 만든 30대 [3]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9 1042 3
4648 갈아 버렸더니…해외에서 초대박 터져버렸어요 [4]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9 829 1
4647 “1조 넘을 듯”…‘이건희 컬렉션’이 양지로 나온 이유 [25]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9 2989 1
4646 삼겹살 혼자 구워 먹던 초등생은 지금 이렇게 됐습니다 [2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9 4227 2
4645 “월세 200만원 가게, 간판 내릴 땐 눈물이 왈칵” [4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9 3184 1
4644 “전문가인 나도 모르는 걸…” 현직 변호사도 놀랐다 [3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9 4440 8
4643 ‘투자 1위’ 현대차가 가장 주목한 회사는 여기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396 1
4642 3살·11살·17살 대수술 이겨낸 아이는 이렇게 됐습니다 [16]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1897 16
4641 전세계 20명뿐…‘1g 100만원’ 로또 줍는 신종 직업 [2]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867 1
4640 주식 한방 노리는 직장인들에게…5잡러가 한 말 [8]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2041 1
4639 교감선생님이셨다고요? 모두가 놀란 그녀 나이 [40]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4537 12
4638 “1주일에 1000만원 번다” 콧방귀 뀌던 여성의 직업 [59]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8354 17
4637 손을 보면 압니다, 그녀는 지금 거짓말을 하고 있어요 [67] CCBBLA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10829 8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